쌤 캐스트

[꼭알고] 2020년 소방공무원 시험 과목별 출제 경향분석

Today칼럼
작성자
코어매니져
작성일
2020-07-03 13:27
조회
392
안녕하세요...코어클래스입니다.
지난  6월20일에 실시된 소방공무원 필기 시험의 과목별 출제 경향분석입니다. 

[국어]
♦ 출제 난이도 : 평이함
♦ 출제 경향
이번 시험은 대체로 평이하고 쉽게 출제되었습니다. 어법 문항은 이전 기출 기준의 핵심 개념이 출제되었으며, 문학에서는 고전문항이 출제 비중이 높았습니다.-
그러나 이전 기출된 작품 중심으로 출제되어 기본적인 내용을 공부한 수험생이라면 크게 어렵지 않았을 것으로 보이며, 
어휘에서는 단순 개념이 아닌 앞 뒤 문맥의 흐름에 따른 의미를 묻는 문항이 출제되어 이러한 문항에 익숙하지 않거나 이런 유형의 문제 연습을 하지 않은 수험생들은 어려워했을 것입니다.
올해 국어는 지엽적, 통합사고적 문제보다는 이전 출제되었던 빈출 개념 중심의 문법, 문학 작품이 출제되어 기본이론과 기출문제를 충분히 연습한 수험생들은 고득점을 할 수 있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영어]
♦ 출제 난이도 : 중상
♦ 출제 경향
난이도는 크게 어렵지는 않았지만 독해 문항 증가와 일부 생소한 어휘를 물어보는 문제가 출제되어 시간적으로 수험생에게 부담이 되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지속적으로 공무원에서 독해 문항의 증가하는 추세가 소방직공무원도 그대로 반영되고 있습니다. 어휘, 문법은 기본적인 개념과 어휘의 뜻을 묻는 문항으로 어렵지 않았을 것으로 생각되나, 독해는 문항증가와 함께 생소한 어휘 및 순서 등을
묻는 문항으로 시간적인 부담과 함께 수험생들이 체감적으로 어려워했을 것으로 보입니다.
앞으로 문법은 기출 중심의 학습으로, 독해는 독해연습을 꾸준히 하면서 순서, 주제찾기 등의 문제를 꾸준히 연습하고 익숙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사]
♦  
출제 난이도와 경향 : 중하
♦  출제 경향
지속적으로 근현대사의 문제 비중이 50%를 차지하였습니다. 특히 정치사와 관련된 문제가 다수 출제된 것이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15문제 내외). 또한 사료와 자료제시 문제가 대다수를 차지하여 단순히 개념을 물어보는 것이 아니라 개념 연계, 통합적 사고를 요하는 문제가 출제되었습니다.
특히 사료문제는 선사시대뿐만 아니라 고려, 조선시대의 전근대사의 다양한 사료들이 출제되어 앞으로 사료에 대한 학습을 많이 해야 할 것으로 보이며, 특히 생소한 사료 제시 문항, 비슷한 발생 연도의 순서 배열 등의 문항이 출제되어 향후 단순한 암기보다는 주요 사회적 이슈별로 흐름과 그 원인과 연계성을 파악하는 학습이 필요한 것으로 보입니다.

[소방학개론]
♦  
출제 난이도와 경향 : 중하
♦  출제 경향
특별하게 어렵게 출제된 문항은 없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수험생들이 어려워하는 계산문제도 기존 기출문제를 충분히 연습했다면 쉽게 풀렸을 것으로 보이며, 대부분 빈출 개념을 잘 알고 있었다면 바로 풀 수 있는 문제들이 대부분이였습니다.
다만 고득점을 위해서는 소방관계법규의 위험물안전관리법과 연관된 문항이 출제되어, 향후 법규와 연계된 문항들이 변별력을 가리는 문제로 1~2문항 출제되는 패턴을 보일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최근 시험과 마찬가지로 중요한 것은 빈출개념을 완벽히 숙지해야된다는 것입니다. 생소한 개념이나 문제보다는 수험생들이 꼭 알아야할 기본개념을 물어보는 문항이 대다수 출제되고 있음으로 수험기간 내내 핵심기출개념을 단순 암기보다는 구조적으로 이해하고 암기하는 것이 필수적일 것으로 보입니다.

[소방관계법규]
♦  출제 난이도와 경향 : 중하
♦  출제 경향
각 파트(분법)에서 고르게 출제되어 편향출제가 없었으며, 출제의도 역시 핵심적인 개념을 물어보는 것으로 기출개념을 충분히 학습한 수험생이라면 크게 어려움이 없이 풀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생소한 문제가 2문제가 출제되었는데
고인화점과 옥외탱크저장소 개념을 단순 암기보다는 이해를 통한 암기를 했다면 충분히 맞출 수 있었던 문제로 보인다.
각 파트별(분법)로 기본개념을 학습하고, 주요 개념을 암기하는 것과 더불어 각 파트(분별)에 대한 유사 주제에 대한 비교, 대조를 통해 차이점과 적용 기준을 비교하면서 학습을 하는 것이 필수적인 요소로 보입니다.